고독사 올들어 크게 늘었지만... 코로나 탓 예방사업 '삐걱'

서울 시내 고독사, 2020년 51건→올해 10월 67건코로나19 탓 위험군 조사·홍보 등 사업계획 차질 © 제공: 한국일보 서울 지역의 고독사 발생 건수가 올해 반등한 것으로 나타났다.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확산 여파로 위험군 발굴과 예방 사업이 차질을 빚은 탓이다. 이달 21일 ...

Source: