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외할머니, 친할머니 표현 안 쓰는 게 좋은 걸까요?”

© [email protected]국민일보 여성가족부 인스타그램 “나는 할머니가 두 명 있다. 근데 왜 한 명은 친할머니, 한 명은 외할머니일까?”여성가족부는 24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이런 내용의 그림일기 콘텐츠를 게시했다. 이 작품은 여가부의 평등가족 실천 공모전 수상작이다. 그림일기 형식을 빌려 어...

Source: